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주 여닫는 냉장고 손잡이의 커버를 붙잡아 주는 부분이 깨어져 손잡이 커버가 아예 분리가 되네요~
난감하지만 수리를 부르기도 부담스럽고 하여 자가 수리를 시도하였습니다.

1 차로 시도한 방법은 순간접착제인 본드를 이용하는 것이었습니다.
쉽게 너무 쉽게 잘 붙었습니다. 너무 잘 붙는다 싶었습니다. 채 이틀이 지나기도 전에 손잡이 커버가 다시 떨어져버리는 게 아니겠습니까?

덕지덕지 남은 순간접착제의 굳어버린 흔적을 칼로 긁어 내어 제거해야 했습니다.


1차 시도한 순간접착제 사용방법은 순간접착제를 과다하게 사용하여 순간접착제가 마르면서 남기는 하얀 흔적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본체부분 손잡이에 본드흔적으로 지저분한 부분도 있지만, 냉장고 손잡이 커버를 붙이면 될 것이기에 그냥 두어도 괜찮습니다.

순간접착제 대용으로 몇 년 전에 못자국 메울 재료로 구매하여 사용하고 남겨두었던 코킹을 사용하기로 하였습니다. 유기용이어서 작업할 때 냄새는 독하지만 냉장고 손잡이 고정용으로는 이만한 재료도 없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냄새가 독하기 때문에 바람이 부는 외부에서 하는 작업하는 방법이 좋겠습니다. 바깥공기와 실내공기가 통하도록 문을 열어 둔 채로 신속히 작업을 마무리하는 것도 나쁘지는 않습니다.

코크본드를 조금만 발라도 괜찮습니다. 코크본드를 바르고 탈락된 부분을 맞대어 단단히 눌러주면 콩알만하게 발라둔 코크본드가 납작하게 펴지면스 단단하게 결합시켜 줍니다.

냉장고 손잡이에도 난 구멍에도 코크를 살짝 발라주었습니다.
순간접착제와는 다르게 건조에 상당한 시간이 걸리긴 하였지만 큰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건조하는 동안 냉장고 손잡이를 사용하지 않고 냉장고 문을 여는 방법은 쉽습니다.
냉장고 아랫쪽 도어부분을 밖으로 잡아당기어 여는 방법과 위쪽 도어부분을 여는 방법 그리고 홈바가 있는 경우 홈바를 연 상태에서 냉장고 본체 문을 홈바 안쪽으로 손을 넣어 여는 방법 등이 있습니다.


그리고 수리 사실을 모르고 문을 열면?

애써 수고한 수고가 헛되이 돌아갈 수 있겠죠?

메모지를 활용하여 "손잡이 수리 본드 건조 중 사용 금지" 등을 써 붙여 놓으면 될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에서 만드는 뻥튀기  (0) 2017.07.22
깨진 사기 그릇으로 화분 만들기  (0) 2017.07.16
냉장고 손잡이 수리  (0) 2017.07.16
도심 캠핑장  (0) 2017.07.15
친절한 시간표  (0) 2017.07.11
운치 있는 전평제  (0) 2017.07.03

+ Recent posts

티스토리 친구하기

티스토리 툴바